2022.10.02 (일)

  • 구름많음동두천 15.1℃
  • 구름많음강릉 18.9℃
  • 흐림서울 19.4℃
  • 흐림대전 17.3℃
  • 맑음대구 15.8℃
  • 맑음울산 16.3℃
  • 구름많음광주 19.1℃
  • 구름조금부산 20.3℃
  • 구름많음고창 15.7℃
  • 맑음제주 19.2℃
  • 흐림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3.6℃
  • 흐림금산 15.5℃
  • 구름많음강진군 14.2℃
  • 흐림경주시 13.6℃
  • 구름많음거제 16.1℃
기상청 제공

여행

“온천과 대게찜이 유혹하는, 울진 겨울보양여행”

한국관광공사 2월 가볼만 한 곳 추천
덕구보양온천과 백암온천관광특구 선정

친절 울진군(군수 전찬걸)의 덕구보양온천과 백암온천이 한국관광공사가 특색 있는 스파를 주제로 추천하는 2월 가볼만한 곳으로 선정됐다.

 

울진은 삼욕(三欲)의 고장으로 삼림욕, 해수욕, 온천욕이 다 가능하지만 겨울철인 2월은 특히나 온천욕을 즐기는 사람들로 붐벼 덕구보양온천과 백암온천 관광특구는 겨울철 울진 대표 여행코스로 손꼽힌다.

 

덕구보양온천은 대온천장과 스파월드, 프라이빗 스파룸, 숙박 시설을 고루 갖춘 종합 온천 휴양지로 응봉산 중턱에서 42.4℃에 달하는 온천수가 자연적으로 솟구치는 장면을 볼 수 있으며, 스파월드는 온천에 수(水) 치료 시설을 더한 덕구보양온천의 자랑거리로 야외로 나서면 노천온천이 겨울 낭만을 부추기는 곳이다.

 

 
1997년 관광특구로 지정된 백암온천은 온천시설을 갖춘 10여개의 숙박시설과 비단을 두른 듯한 매끄러운 온천수를 갖추고 있어 동장군이 호령하는 날씨에도 뜨끈한 온천에 몸을 담그면 콧노래를 절로 나오게 만들어 겨울철 관광객들에게 인기가 많다.

 

박금용 관광문화과장은 “2월의 가볼만 한 곳 선정과 28일부터 4일간 후포항 왕돌초광장에서 열리는 ‘2019 울진대게와 붉은대게축제’도 함께 홍보하여 울진으로 보다 많은 관광객들이 찾아올 수 있는 계기가 되도록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최태하 기자


평해읍지사협, 금년도 취약계층 집수리 사업 마무리

울진군 평해읍지역사회보장협의체(공동위원장 최선광, 전성용)는 9월 29일, 취약계층 독거 어르신 가정의 주거환경개선사업을 마지막으로 금년도 집수리 사업을 종료했다고 밝혔다. 집수리 사업은 재래식 화장실을 수세식 화장실로 개선하는 사업으로 대상자 가정이 하수처리구역 외 지역에 위치하여 정화조 매설과 복잡한 지하 배관 정리 작업으로 공사에 어려움을 겪었으나, 협의체 이재명(울진건축 대표) 위원의 재능기부와 전성용 위원장을 비롯한 협의체 위원들의 봉사활동으로 수세식 화장실 설치공사를 깔끔하게 마무리 지었다. 한편, 읍협의체는 울진군과 경북공동모금회의 지원을 받아 지난 3월부터 9월에 이르기까지 취약계층 7가구에 맞춤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시행하였으며, 단순 집수리 보다는 지붕 보수, 싱크대 설치, 수세식 화장실 설치, 방구들 보수 등 기초생활 불편사항을 적극적으로 해소해 줌으로써 취약계층 가정으로부터 많은 칭송과 호응을 얻었다. 또한, 반찬지원사업을 통하여 취약계층 30가구에 매월 영양식을 만들어 전달하고 안부를 확인해 오고 있으며, 복지사각지대 발굴에도 적극적으로 앞장서는 등 지역사회 민관협력기구로서의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해 오고 있다. 금년도 집수리 사업을 마무




살맛 나는 농촌 만들기로 울진의 경쟁력을 높인다 최근 울진을 비롯한 많은 농촌 지역이 고령화와 인구감소로 위기 상황에 직면해 있다. 사람들이 떠나니 생활 필수시설을 비롯해 문화·복지 인프라도 점점 축소되고 있다. 과거보다는 나아졌다고 하지만 교통 취약지역도 여전히 존재한다. 이른바 ‘지역 소멸’이 가속화되는 현재의 위기를 벗어나기 위해선 인구감소를 막고, 인구유입을 이끌어낼 수 있는 농촌의 획기적인 변화가 필요하다. 사람이 ‘살고 싶은’ 농촌이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이렇게 도시에서는 지극히 평범한 일상이지만 울진과 같은 농촌 지역에서는 아직까지 찾아보기 힘든 도심지의 생활 인프라를 구축해 살기 좋은 농촌을 만드는 것이 바로 농촌 협약 및 농촌 공간 정비사업이다. ◆ 농촌 정책의 새로운 패러다임, 농촌협약 및 농촌공간 정비사업 #1. 울진군 울진읍에 사는 70대 A씨. 요즘 매일 울진읍사무소로 출근도장을 찍는다. 얼마 전, 울진읍사무소가 문화와 복지 기능을 결합한 복합센터로 새 단장했기 때문이다. A 씨는 월·수요일은 어르신 요가 체조교실을, 화·목요일은 도자기 수업을 듣는다. 어르신 맞춤 강좌라 수강생이 많다 보니, 수업마다 분위기도 좋은 편이다. 무엇보다 정기적인 건강 상담과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주는